굴포천 일원 하수시설물 개선
굴포천 일원 하수시설물 개선
  • 정민교
  • 승인 2018.03.23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굴포천 일원에 설치된 하수시설물인 우수토실 27곳의 시설 개선공사를 4월 초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지난 2016년에 시설물 개선방안을 수립했으나 재정부족으로 사업 추진이 미진해 지난해 말 행정안전부에서 특별교부세 10억원을 지원받아 사업비 문제를 해결했다.

총 16억원이 소요되는 사업으로 하천에 위치한 하수관로 말단부에 스크린 설치로 하수 악취를 차단하고 구조물 정비로 하천경관을 개선하며, 우수토실에 빗물의 유입을 조절하는 유량조절장치를 설치하여 하천수질 개선과 하수처리비용 절감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우수토실은 오수관로와 우수관로가 같이 사용되는 합류식지역에서 하수를 모아 하수(차집)관로로 보내주는 시설물로 날씨에 따른 하수의 적정처리와 하천 등 공공수역의 수질 및 악취관리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굴포천 일원에 설치된 우수토실의 경우 강우 시 다량의 우수가 상류지역에 위치한 우수토실을 통해 하수(차집)관로로 들어와 중․하류지역에 위치한 우수토실에서 하수가 역류하는 경우와 비가 그쳐도 관로에 빗물이 가득 차 우수토실에서 월류하는 시간이 길어져 하천 생태계가 악화되는 경우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

하수처리장의 경우 빗물의 다량 유입으로 민자로 운영되는 하수처리장의 위탁 하수처리비용이 추가 소요되고 있다.

인천시 하천에 위치한 우수토실에 대해 2014년부터 월 2차례 이상 호우 전․중․후 모니터링을 실시했으며, 지난해 시범사업으로 장수천 일원 우수토실 개선공사를 완료한 바가 있다.

관로 내 수위에 따라 하수처리장으로 들어오는 빗물의 양을 조절하는 방식으로 강우 일수가 많을수록, 강도가 클수록 하수처리장의 유입하수량이 크게 줄었으며, 저 농도의 하수가 많이 유입되지 않아 오수와 우수를 적정처리 관리함으로써 공공수역 수질보전 및 하수처리장 운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인천시 관계자는 “장수천 일원 하수시설물 개선공사의 경험을 바탕으로 굴포천 일원 우수토실 개선사업을 조속히 추진해 하천환경 개선뿐만 아니라 예산절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